뉴스

2021년 새마을 노래 공모전, 온라인 투표하고 선물 받아가세요

URL복사

“새벽종이 울렸네. 새아침이 밝았네. 너도 나도 일어나 새마을을 가꾸세”

 

우리나라 1970년대 전국을 주름 잡은 ‘새마을운동’의 새마을 노랫말이다. 풀뿌리 지역사회 개발 운동으로 상생과 협력에 바탕한 함께 잘 사는 공동체 새마을운동을 널리 확산하기 위해 국민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도록 만든 새마을 노래가 2021년 편곡 공모전으로 돌아왔다.

 

이번 공모전은 새마을 노래를 참신하게 편곡해 새마을운동을 널리 알리고, 국민의 사랑을 받는 운동으로 거듭나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위해 새마을운동중앙회(회장 염홍철)가 8월 6일까지 새마을노래 편곡 공모전 온라인 투표와 함께 이벤트가 시행 중이다.

 

총 42곡이 응모한 이번 공모전은 창의성‧적합성‧표현성‧대중성‧활용성을 기준으로 1차 전문가 심사를 거쳐 선정된 9곡이 유튜브에 공개돼 일반인의 심사 투표를 실시하고, 투표에 참여한 50명에게는 추첨을 통해 선물이 주어진다.

 

 

참가 방법은 새마을운동중앙회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9곡의 음원을 듣고 투표하면 된다.

 

시상은 대상 300만 원, 최우수 100만 원, 우수 50만 원, 장려 20만 원 총 540만 원의 상금이 돌아간다.

 

최종 결과는 8월 13일 새마을운동중앙회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되며, 개별 공지된다.

 

자세한 문의는 새마을운동중앙회 홍보실(031-620-2376)이나 www.saemaul.or.kr 를 참고하면 된다.


발행인의 글


스마트폰 앱으로 비대면 주차 결제한다

대구시설공단이 통합주차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코로나19로 촉발된 비대면 서비스를 공영 주차장에 도입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주차요금을 자동으로 정산하는 획기적인 시스템을 선보인 것이다. 대구시설공단에 따르면 공단이 운영하는 공영주차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용 애플리케이션 '대구시 공영주차장'이 40여 곳에 이르는 공영주차장의 위치는 물론 요금안내, 정기권 신청, 미납 주차요금 조회 및 납부와 같은 서비스를 하고 있다. 앱에서 '파킹패스' 영역을 이용하면 고속도로 하이패스처럼 출차 시 주차관리원 대면 없이도 앱에 등록된 카드로 주차비가 자동 결제된다. 스마트폰 앱스토어나 플레이스토어에서 '대구시 공영주차장' 검색 후 바로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다. 장애인, 국가유공자, 친환경자동차 등의 요금 감면 대상자는 차량 및 결제 정보, 요금 감면 증빙 자료를 사전에 한 번만 등록하면 별도의 증빙 서류 없이 간편히 요금을 받고 비대면 출차가 가능하다.

끝없는 방역과 거리두기... 드디어 호주가 폭발했다!

알파, 델타, 람다, 감마... 우리나라에서 그리스 알파벳이 이렇게 유명해진 적이 있었을까? 보통 수학이나 컴퓨터 공학을 공부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굳이 그리스 알파벳을 말하지도 알지도 못할 것이다. 하지만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는 우리에게 더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요하게 되었고, 그 결과 우리의 마음속은 점점 현 정부와의 거리두기로 탈바꿈되는 현실이다. K-방역! 그 찬란한 업적은 정부로서 절대 놓칠 수 없는 동아줄과 같다. 하지만 정부의 주인장인 국민은 점점 그 동아줄을 잡고 있을 힘을 잃어가고 있다. 우리나라만큼 방역에 선방한 호주에서는 변이 바이러스로 높아진 봉쇄에 항의하며 화염병을 투척하기 시작했다. 호주는 얼마 전까지만 해도 코로나 청정국이었다. 호주는 탄탄한 재정을 기반으로 코로나19가 발발했던 작년부터 국가를 원천 봉쇄했다. 사실 원래부터 부자나라에 속해있는 호주는 한화 2경 3,000조 원에 달하는 대형 유전까지 발견되면서 엄청난 재정적 힘을 가지고 있다. 그렇기에 대외에 의존해야 하는 우리나라와 달리 봉쇄가 가능했고 코로나19를 잡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코로나 청정국 호주 역시 변이 바이러스는 잡을 수 없었다. 항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