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의 글

최고의 시대를 열자

대선, 코로나 19, 지방분권 
최고를 만들고 실천하는 것도 우리가 할 일이다.

 

지방시대 우리도 일조 했다!

 

10월 29일 대한민국 지방자치의 날 (행안부)

 

주민을 위한 주민에게  필요한 30주년 기념 지방시대를 열기 위한
제4회 위민의정대상 대회 시상식이어서 의미가 더 크다 (월간 지방정부 특별 기획 참조).
함께 바램은 분권 시대에 주민들의 신뢰 회복과 주민 체감이다. 
지방의 발전이 대한민국 발전이 되도록 위민의정대상 수상자들은 2022년 최고의 주체가 되어주기를 기대한다.

 

코로나 19 일상회복 시작!

 

작년 올해 대한민국을 넘어  전세계를 뒤흔든 키워드는  "코로나" 이다.
인류의 집단지성은  이 위기를  극복해 가고 있다.
10여 년이나 걸리는 백신은  1년만에  개발해 냈고  먹는 치료제의 활용도 목전에 있다.
이제 꿈에 그리던 일상회복이라는 목표를 향해 마지막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학교의 등교수업이 전면화되어 교육격차라는  부작용도 끝내야 한다.
우리나라는 입법을 통해  소상공인 손실보장제를  도입했다.
이 제도의 내실화와 적절한 금융지원 등을  통해 민생을 회복하는 데

지방정부 공직자의 노력을 다시 한번 기대하며

K-방역의 신화가  K-회복의 신화로  끝맺음되는 세계 최고를 기대해 본다.

 

대선 !

 

국민은 여야 정치권을 지켜보면서 전무후무한 대선 국면이라고 한다.
조마조마하단다.
그럼에도 국민 실망 대선정국을 국민 희망으로만 바꿀 수 있다면  자랑스런 대한민국은  그야말로 역사상 최고의 시대를 맞을 수 있을 텐데

 

최고의 신화!
"우리" 대한민국은 가능하다. 

 

배너

발행인의 글


소상공인 돕는 자영업 닥터제 추진한다

대전시가 맞춤형 1대1 컨설팅과 경영교육, 최대 200만 원 한도 내에서 시설개선비를 지원하는 '자영업 닥터제'를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와 고물가·고금리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의 매출 회복과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맞춤형 1대1 컨설팅은 전문가가 사업장을 직접 찾아 사전 경영진단하고 점포 실정에 맞게 경영기술과 마케팅, 법률지원 등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컨설팅 결과 영업환경 개선이 필요한 점포는 총사업비의 80% 범위 안에서 최대 200만 원의 시설개선비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기업형 소상공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경영과정 전문 교육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참여 업체가 안정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기반을 확충하기 위해 단계별 프로그램을 모두 이수한 소상공인은 최대 2,000만 원 한도 안에서 소상공인 성장자금을 융자받을 수 있다. 신청은 10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 (dc.djbea.or.kr)이나 자영업 닥터제 운영본부 방문 접수도 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청이나 대전일자리경제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자영업 닥터제 운영본부(042-488-4809)로 문의할 수 있다. 대전시 유철 소상공인과장

호주의 최저 실업률

호주의 공식 실업률은 지난달 8만 8,400개의 일자리가 추가되면서 3.5%로 떨어졌다.이는 지난 3개월 동안 실업률 3.9%에서 급격히 하락하며, 1978년 호주 통계청 (ABS)의 일자리 수가 월간이 된 이후 최저 실업률을 기록했다. 호주통계청은 6월에 8만 8,000명이 더 고용됐고, 실업자가 5만 4,000명 감소해 실업률이 0.4% 하락했다고 밝혔다. ABS 노동통계 책임자 B. 자비스는 “실업률이 2.7% 였던 1974년 8월 이래 가장 낮은 실업률이다”라고 말하며 “여성의 3.4% 실업률은 1974년 2월 이후 가장 낮았고, 남성의 3.6% 실업률은 1976년 5월 이후 가장 낮았다.”라고 전했다. 호주 경제에 대한 또 다른 긍정적인 소식은 일자리를 찾는 사람들의 숫자가 증가함에도 실업률이 하락했으며 참여율이 66.8%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점이다. 구직 자가 많아졌음에도 아직 일을 찾는 사람(6월은 49만 명)과 거의 같은 수의 공석(5월 은 48만 명)이 있었다. 이는 코로나19가 시작되기 전 3배의 사람들에 비해 일자리당 약 1명의 실업자에 해당한다고 자비스는 덧붙였다. 실업률은 웨스턴오스트레일리아를 제외한 모든 주에서 감소세를 보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