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컷뉴스

NH디지털혁신캠퍼스 챌린지 온라인 해커톤 성료

URL복사

총 상금 2,500만 원, 농협은행장 표창 수여돼 인기 만점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2020 NH디지털혁신캠퍼스 챌린지 온라인 해커톤」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 해커톤 : 해킹과 마라톤의 합성어로,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 연관 작업군의 사람들이 함께 프로젝트를 작업하여 결과물을 만들어내는 것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하여 참가신청부터 사전교육, IT개발, 심사평가 등 모든 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으며, 총 57개팀, 211명이 ‘기업부문’과 ‘일반부문’으로 나뉘어 참가하여, ‘핀테크와 인공지능 융합’을 주제로 챗봇, 이미지 인식, 번역, 분석, 예측 등 AI기술을 기반으로 한 독창적 디지털 서비스들을 선보였다. 

 

‘기업부문’최우수상은 ▲구독결제 및 생활지출 관리서비스의 <왓섭>이 수상하였으며, 우수상은 ▲골프장 캐디피 결제 및 정산서비스 ‘QR온페이’를 선보인 <CID>, 장려상은 <부엔까미노>, <마이샵클라우드>, <Happybin>이  각각 수상했다. 

 

‘일반부문’ 최우수상은 ▲네비게이션 기반 맛집, 지역 농특산물 판매장 추천서비스의 <아임오케이>가 수상하였으며, 우수상은 ▲스마트 컨트랙트 방식의 개인간 포인트 거래 중개 플랫폼 <HoP> ▲추억 기록형 통장일기 ‘새록새록 육아통장’ 서비스의 <어카디>, 장려상은 <사랑아농협해>, <디렌티>, <ATM>, <선구안>, <시드닝>, <나비날다>, <REST>이 수상했다. 

 

총 상금 2,500만 원 규모로 진행된 이번 대회는 15개 팀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고, 기업부문 수상팀에게는 농협은행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NH디지털Challenge+」 참여 및 사업화 기회를 제공하며, 일반부문 수상팀에게는 농협은행 신규직원 채용 지원시 5년간 1회에 한하여 서류심사 면제 혜택을 제공한다.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이상래 부행장은 “해커톤 대회가 농협은행의 디지털 사업에 혁신의 바람을 일으키는 계기가 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커톤 개최를 통해 금융업에 접목 가능한 핀테크, 인공지능 기술을 적극 발굴하고, 디지털 혁신을 통한 초격차 디지털 휴먼뱅크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발행인의 글


전라남도·신안군 새마을회, 코로나19 격려금 전달

전라남도 새마을회(회장 이귀남)와 신안군 새마을회(회장 오인석)는 지난 18일 코로나19 극복에 힘쓰고 있는 지도 선별진료소 근무자와 지도읍 직원들에게 격려금 150만 원 전달했다. 격려금은 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와 지도읍, 119지도 안전센터 등 코로나19 대응으로 고생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사랑의 도시락으로 전달됐다. 전라남도 새마을회 이귀남 회장을 대신해 참석한 박말희야 과장은 "신안군 보건소와 지도읍이 협력해 접촉자에 대한 신속한 조기 검사로 N차 감염을 막을 수 있었다"고 말하고 보건소와 지도읍 직원들의 노고도 격려했다. 또한 신안군 새마을회 김영자 여성회장은 "신안군의 발 빠른 대처로 지도읍에 추가 확진자의 발생을 방지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관계자들을 칭찬했다. 지도읍(읍장 황성주)에서는 초기 확진자 발생을 확인하고 군과 협의해 15일부터 지도교회(침례교)를 폐쇄하고 위생업소, 유흥시설 등 운영 중단 권고, 전통시장, 젓갈타운, 수산물유통센터 등 다중이 모이는 시설에 대해 운영 중단 조치하고 특히 주민이 접촉하는 공영버스를 운행을 중단해 코로나19 전파경로를 선제적으로 차단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장기간 방역 활동으로 모두 지쳐가고 있는 상

호주 주택신축, 리모델링시 3850만 원 지원

생애최초 주택 구입자는 1,300만 원 지원 치솟는 집값으로 서민들의 내 집 마련의 꿈이 더욱더 멀어지고 고통을 가중시키는 현상은 우리나라뿐 만 아니라 다른 나라도 마찬가지다. 특히 호주의 주택 가격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에 이르렀다. 이에 호주 정부는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에게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 보조금(First Home Buyers Grant)을 지원한다. 첫 주택 구입자 보조금은 정부가 새집을 사거나 지을 때 현금을 지원해주는 제도로 주마다 조금씩 지원 내용이 다르다. 퀸즐랜드 주는 호주에서 생애 처음으로 집을 짓는 사람에게 최대 4만 5000불 (한화 약 3850만원)을 지원한다. 또한 신축 주택을 구입하는 사람에게는 최대 1만 5,000불(한화 약 1300만원)의 현금을 지원한다. 단독 주택, 아파트 또는 타운하우스 등 주택 형태와 거주지와 상관없이 지원받을 수 있다. 높아지는 취업난과 집값 상승률로 인해 힘들어하는 시민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생긴 이 제도는 2000년 7월 1일에 처음 도입되었다. 지원금액은 처음에 최대 7000불(한화 약 600만원)이었으나 2008년에 최대 2만 1,000불(한화 약 1800만원)로 증가했다가 현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