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의 글

21대 총선 당선자들에 거는 기대

URL복사

300명의 국회의원이 탄생했다.
그중 초선이 151명이다.
2004년 17대 총선 결과 188명의 초선이후 가장 높은 초선 비율이다.
21대 국회의원의 절반을 넘는 초선 의원들이 국회를 바꾸는
원동력이 될 수 있을까?
국민은 새롭고 패기에 찬 모습도 보고 싶어 하겠지만
말만이 아닌 실제로 일하는 국회, 생산성이 높은 국회, 국민을 섬기는 국회를 바라고 있을 것이다.
당선자들 역시 유권자에게 한 약속과 다짐처럼
초심을 잃지 말고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의정 활동을 펼쳐주길 바란다.
21대 국회의 또 다른 특징은 압도적인 여대야소이다. 예측을 깨고 여당이 60%가량을 장악했다.
선거 결과에 국민들도 놀랐을 것이다.
대통령의 임기가 중반을 지나 여당에 유리하지 않을 것이라는 예측이 빗나갔기 때문이다.
국민들의 이런 선택은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
첫째, 위기에 처한 대한민국을 무한대로 책임지라는 국민의 명령일 것이다.
둘째, 전 세계로 번지는 대유행 상태(Pandemic)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경제를 살려내라는 주문일 것이다.
(가뜩이나 어려운데 코로나19로 피폐해진 민생을 챙겨 선거 민심에 보답해야 한다)
셋째, 노동자들을 일자리 위협으로부터 보호하고 생계의 터전이 흔들리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경쟁력을 유지해주는 중견 기업과 대기업까지 지켜내는 역량을 보여주어야 할 것이다.
도도하게 몰려오고 있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제대로 대비하는 일 또한 필수과제이다.
동시에 국민에게 약속한 개혁 과제를 완수해야 한다.
20대 국회가 어려운 과제는 미뤄두고 쉬운 문제만 풀어왔다면 21대 국회는 완전히 달라져야 한다.
정파적 이해관계를 뛰어넘어 국익 차원에서 꼭 풀어야 할 숙제를 감당해야 한다.
시간이 많지 않다.
앞으로 일 년이 골든타임이다.
2년 후에는 대선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새로운 임기가 시작되는 5월 29일 부터 국회의원들은 명심하기 바란다.
※국민은 여대야소를 지켜보고 있네요. 2년 후 대선을 기대하면서~요.

 


발행인의 글


농협은행, 「꽃 선물하세요! LOVE FLOWER」 이벤트 실시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2월 15일부터 3월 31일까지 코로나19로 졸업식,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디지털 금융상품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꽃 선물하세요! LOVE FLOWER」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NH스마트뱅킹, 올원뱅크, NHLiNK에서 이벤트 대상 디지털 상품 7종 중 1종 이상 가입하고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총 2,021명을 추첨해 꽃 6개월 정기구독권(21명), 희망 꽃다발(2,000명)을 제공한다. ※ 이벤트 대상 상품 : e-금리우대적금, NH직장인월복리적금, 올원5늘도적금, 주택청약종합저축, NH-Amundi100년기업그린코리아증권투자신탁, NH-Amundi필승코리아증권투자신탁, 직장인을 위한 신용대출(통합심사 상품) 꽃 정기구독권 당첨 고객에게는 2주에 1번씩 6개월간 유리 화병과 꽃을 정기적으로 제공하고, 희망 꽃다발 당첨 고객에게는 1차(2월 15일부터 28일), 2차(3월 1일부터 31일까지)에 걸쳐 각 1,000명씩 추첨해 총 2,000명에게 꽃다발을 제공한다. 농협은행 공식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채널에 등재되어 있는 이벤트 페이지를 해시태

호주 주택신축, 리모델링시 3850만 원 지원

생애최초 주택 구입자는 1,300만 원 지원 치솟는 집값으로 서민들의 내 집 마련의 꿈이 더욱더 멀어지고 고통을 가중시키는 현상은 우리나라뿐 만 아니라 다른 나라도 마찬가지다. 특히 호주의 주택 가격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에 이르렀다. 이에 호주 정부는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에게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 보조금(First Home Buyers Grant)을 지원한다. 첫 주택 구입자 보조금은 정부가 새집을 사거나 지을 때 현금을 지원해주는 제도로 주마다 조금씩 지원 내용이 다르다. 퀸즐랜드 주는 호주에서 생애 처음으로 집을 짓는 사람에게 최대 4만 5000불 (한화 약 3850만원)을 지원한다. 또한 신축 주택을 구입하는 사람에게는 최대 1만 5,000불(한화 약 1300만원)의 현금을 지원한다. 단독 주택, 아파트 또는 타운하우스 등 주택 형태와 거주지와 상관없이 지원받을 수 있다. 높아지는 취업난과 집값 상승률로 인해 힘들어하는 시민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생긴 이 제도는 2000년 7월 1일에 처음 도입되었다. 지원금액은 처음에 최대 7000불(한화 약 600만원)이었으나 2008년에 최대 2만 1,000불(한화 약 1800만원)로 증가했다가 현재는